본문으로 바로가기

충청북도 제천시 신월동 - [대보명가]

category 나들이이야기/여기저기거기 2013. 8. 9. 13:29

 

 

휴가를 떠난 길~

 

CLUB ES 충주호 리조트 가기전 점심을 대보명가에서 먹기로 했답니다.

 

일찍 길을 나섰는데도 도착하니 12시가 넘었네요.

 

 

넓다란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들어서보니 점심시간이라 이미 많은 손님들로 자리가 ㅠ.ㅠ

 

 

그래서 가게주변을 둘러보며 기다렸어용.

 

자리가 나면 폰으로 연락을 해주시네요

 

 

 

벽면으로는 약술들이~

 

 

 

메뉴판을 볼까용?

 

 

 

메뉴판을 전부 찍질 못했나보네요 흐

 

약초밥상은 12000원 떡갈비는 15000원인데 떡갈비는 떡갈비만 나오기때문에

 

밥을 먹으려면 약초밥상은 기본으로 주문을 해야된답니다.

 

 

주문을 하고 물을 마셔봅니다.

 

 

보리차 끓인물인가 했더니 유리병에는 약간 따뜻한 약초?물이 들어있었어요.

 

 

주문을 마치니 바로 식전요리가 나옵니다.

 

 

 

 

 

 

 

마튀김에 떡에 샐러드~ 아이들도 잘 먹더라구요 ^^

다 먹으니 치우고

 

약초밥상이 본격적으로 차려진답니다

 

 

 

 

 

 

 

 

 

 

 

 

 

 

 

 

접해본 나물들도 있고 처음맛본것도 있었는데 설명을 해준다해도 기억을 못했겠죠? ^^;;

 

찬으로 상이 푸짐하게 차려지고

 

 

떡갈비도 나왔답니다.

 

처음엔 동그란 모양으로 나왔는데 내려놓으시더니 바로 저리 잘라놓으심 ㅠ.ㅠ

 

사진 좀 찍는다고 할걸 그랬을까요? ㅋㄷㅋㄷ

 

일행은 맛있다는데 생고기스탈~ 샐리는 음 뭐 그럭저럭 ㅎㅎ

 

 

그외......

 

위의 음식사진을 다 보신 후

 

뭔가 허전한 느낌 없으십니까?

 

그건 왜냐하면......

 

바로

 

약초돌솔밥 사진이 없다는 겁니다~ 두둥

 

누룽지까지 만들어 후루룩

 

다 먹고 치운후에야 생각난 흑흑

 

 

 바로 패쓰하구 -.-;;;;;  후식으로 넘어갑니더~ -0-;;

 

 

 

후식은 산약초차 입니다~

 

생소한 맛이긴 한대 뭐 먹는데 크게 거부감이 들진 않았어요.

 

 

 

 

 

넉넉하게 주문한터라 많이 배부르게 먹은거 같았는데

 

차로 이동하는 시간이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속이 부대끼는 불편함이 없이 소화도 잘 되는 음식인거 같습니다.

 

한번쯤 먹어보면 좋을 맛인거 같아용 ㅎ

 

 

 

참참 화장실은 계산하는 카운터 오른편에 신발을 벗지않고 갈수있는데요.

 

 

등이 특이하고

 

 

오래된 느낌의 화장실이지만 냄새없고 나름 괜찮았어요

 

찾아가실 분들은 약도와 전화번호 참고하세용~

 

 

 

 


댓글을 달아 주세요